1. 2019.12.05 [리뷰] 개념과 제도의 덫 사이에서 <여름과 연기>